• 프로그래밍 프로젝트! 네이밍 그리고 디자인 (Project Livi 02)
    Coding/Projects 2018.11.15 07:03


    이번에는 저번에 살펴봤던 프로젝트의 아이디어를 기획하는 것에 이어, 개인 프로그래밍 프로젝트의 기능 기획, 네이밍, 그리고 인터페이스 디자인하는 과정을 살펴보려고 합니다.

    참고로 해당 프로젝트는 이미 완성되어 앱스토어에 등록되어 있고, 깃허브에 오픈소스로 공개되어 있습니다. 앱스토어와 깃허브 링크는 설명란을 참고해주세요.


    앱스토어 링크 / 깃허브 링크


    프로젝트 기능


    이번 프로젝트의 주요 기능은 당연하게도 앞선 아이디어 기획에서 말했듯이, 라이브포토와 비디오 사이의 변환입니다.


    해당 프로젝트는 작게 기획한 프로젝트인만큼, 기능 기획 부분도 매우 간단한데요. 조금 규모의 프로젝트는 부분이 상당히 중요합니다. 기능 기획을 상세히 작성해 놓으면 개발할때도 편하기 때문입니다.


    프로젝트 네이밍


    저는 프로젝트 진행 초기부터 프로젝트의 네이밍을 하는데요. 그래야 파일명이나 정리가 편하더라구요. 물론, 진행 중에 좋은 네이밍이 떠오르면 수정을 합니다.


    이번 프로젝트는 해당 프로젝트 기능에 맞게 네이밍을 했는데요. 프로젝트의 핵심 기능은 라이브포토와 비디오 사이의 변환 작업입니다. 여기서 핵심 키워드는 라이브포토와 비디오인데요. 단어의 글자만 따서 라이비라고 이름을 정했습니다. 의미도 있고 어감도 좋아 만족스러운 네이밍이였습니다. 


    프로젝트 디자인



    평소에 애플을 좋아하고 애플 제품을 많이 접해서 그런지, 심플하고 직관적인 인터페이스와 디자인을 만들어내려고 노력합니다. UI UX 디자인하는 방법을 따로 공부해본적은 없어서 이것이 좋은 것인지는 모르겠습니다.


    보통, 프로그램인 스케치로 인터페이스 프로토타입을 만들거나, 아이패드와 애플펜슬로 간단하게 디자인을 잡는데요. 개인 프로그래밍 프로젝트 같은 경우 혼자만 알아보면 되고 규모가 비교적 작기 때문에, 간단하게 아이패드와 애플펜슬을 많이 사용합니다.


    이번 같은 경우 기능에 맞춰 이런 식으로 디자인을 간단하게 잡아봤습니다.



    이렇게 해서 2번째 프로그래밍 프로젝트 진행 영상을 마무리하겠는데요. 다음 영상에서는 기획과 디자인이 어느 정도 완성된 프로젝트를 직접 개발하는 과정을 보여드리려 합니다.



    댓글 0

Copyright © MacKer | mackertech@gmail.com